27/06/2018

DAY6 – 어쩌다 보니 (Somehow) Lyrics

Tags



Lyrics DAY6 – 어쩌다 보니 (Somehow)
Artist : DAY6
Title : 어쩌다 보니 (Somehow)
Album : Shoot Me : Youth Part 1
Genre : Rock
Language : Korean

Lirik Lagu DAY6 – 어쩌다 보니 (Somehow)


Lirik DAY6 – 어쩌다 보니 (Somehow) [Romanization]

Ilbureo himdeureodo chamasseo
nega neomu bogo sipeul ttae
neoui jip apeuro
balgiri hyanghal ttae
Oh no

ilbureo chidagado jiwosseo
imi oewobeorin ne beonho
amuri jiwodo
ijhyeojiji anhaseo
Oh no

geureohge siganeun heulleossgo
eoneusae nado moreuge
neoege beoseona
honja seoge doeeosseo

eojjeoda boni
nan neol
jogeumssik ijeogago
issdeon geoya
meomchuji anheul deushan
apeum sogeseo

geuge eojjeoda boni
nan neol
seoseohi beoryeo naego
issdeon geoya
ireohge salda bomyeon
jiwojigessji
eojjihada bomyeon da

ilbureo jeongsin eopsi sarasseo
amureohji anheun cheokhaedo
honja isseul ttaemyeon
neomu saenggaknaseo
Oh no

ilbureo gwaenchanheun cheok useosseo
usda bomyeon gwaenchanheulkka bwa
geureoda bomyeon
jeongmal useul su isseulkka bwa
Oh no

geureohge siganeun heulleossgo
eoneusae nado moreuge
neoege beoseona
honja seoge doeeosseo

eojjeoda boni
nan neol
jogeumssik ijeogago
issdeon geoya
meomchuji anheul deushan
apeum sogeseo

geuge eojjeoda boni
nan neol
seoseohi beoryeo naego
issdeon geoya
ireohge salda bomyeon

jiwojigessji
eojjihada bomyeon
gyeolgugen sangcheoga
amureo beorilji molla jeonhyeo molla
da gwaenchanhajil geoya
I don’t need you

eojjeoda boni
nan neol
jogeumssik ijeo gago
issdeon geoya
meomchuji anheul deushan
apeum sogeseo

geuge eojjeoda boni
nan neol
seoseohi beoryeo naego
issdeon geoya
ireohge salda bomyeon
jiwojigessji
eojjihada bomyeon da

Lyrics DAY6 – 어쩌다 보니 (Somehow) [Hangul]


일부러 힘들어도 참았어
네가 너무 보고 싶을 때
너의 집 앞으로
발길이 향할 때
Oh no

일부러 치다가도 지웠어
이미 외워버린 네 번호
아무리 지워도
잊혀지지 않아서
Oh no

그렇게 시간은 흘렀고
어느새 나도 모르게
너에게 벗어나
혼자 서게 되었어

어쩌다 보니
난 널
조금씩 잊어가고
있던 거야
멈추지 않을 듯한
아픔 속에서

그게 어쩌다 보니
난 널
서서히 버려 내고
있던 거야
이렇게 살다 보면
지워지겠지
어찌하다 보면 다

일부러 정신 없이 살았어
아무렇지 않은 척해도
혼자 있을 때면
너무 생각나서
Oh no

일부러 괜찮은 척 웃었어
웃다 보면 괜찮을까 봐
그러다 보면
정말 웃을 수 있을까 봐
Oh no

그렇게 시간은 흘렀고
어느새 나도 모르게
너에게 벗어나
혼자 서게 되었어

어쩌다 보니
난 널
조금씩 잊어가고
있던 거야
멈추지 않을 듯한
아픔 속에서

그게 어쩌다 보니
난 널
서서히 버려 내고
있던 거야
이렇게 살다 보면

지워지겠지
어찌하다 보면
결국엔 상처가
아물어 버릴지 몰라 전혀 몰라
다 괜찮아질 거야
I don’t need you

어쩌다 보니
난 널
조금씩 잊어 가고
있던 거야
멈추지 않을 듯한
아픔 속에서

그게 어쩌다 보니
난 널
서서히 버려 내고
있던 거야
이렇게 살다 보면
지워지겠지
어찌하다 보면 다